본문바로가기

See More :Get more information about Korea

  • See More
  • News

News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 [news] Content is provided by Yonhap News

웹문서 See more

  • 탈북여성 비극을 투영한 가족의 의미 '뷰티풀 데이즈'

    뷰티풀 데이즈 ㈜콘텐츠판다, ㈜스마일이엔티 제공 (부산=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엄마가 아들을 버리고 떠났다. 아무것도 모르던 아들은 14년 후 엄마 앞에 나타난다. 아들은 엄마의 따뜻한 품을 기대했을 터다. 그러나 엄마의 모습은 낯설기만 하다. 엄마는 술집에서 일하고 건달 같은 남자와 함께 산다. "이러려고 우릴 버리고 떠났소?" 술 취한 아들 목소리엔 원망만 가득하다. 엄마는 말을 잇지 못한다. 할 수 있는 일이라곤 그저 밥 한 끼 차려주는 정도다. 아들은 한 술도 뜨지 않고 자리를 박차고 나가버린다. 카메라는 무표정하게 아들을 바라보는 엄마를 비춘다. 그

  • 탈북여성 비극을 투영한 가족의 의미 '뷰티풀 데이즈'

    뷰티풀 데이즈 ㈜콘텐츠판다, ㈜스마일이엔티 제공 (부산=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엄마가 아들을 버리고 떠났다. 아무것도 모르던 아들은 14년 후 엄마 앞에 나타난다. 아들은 엄마의 따뜻한 품을 기대했을 터다. 그러나 엄마의 모습은 낯설기만 하다. 엄마는 술집에서 일하고 건달 같은 남자와 함께 산다. "이러려고 우릴 버리고 떠났소?" 술 취한 아들 목소리엔 원망만 가득하다. 엄마는 말을 잇지 못한다. 할 수 있는 일이라곤 그저 밥 한 끼 차려주는 정도다. 아들은 한 술도 뜨지 않고 자리를 박차고 나가버린다. 카메라는 무표정하게 아들을 바라보는 엄마를 비춘다. 그

  • 재미교포 재즈 신동 그레이스 켈리, 10년만에 내한

    색소폰 연주자…'자라섬 재즈 페스티벌' 출연·12일 새 앨범 재미교포 색소포니스트 그레이스 켈리 [아이원이앤티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재미교포 색소폰 연주자 겸 싱어송라이터인 그레이스 켈리(본명 정혜영·26)가 자신의 밴드와 내한해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 4일 에이전시인 아이원이앤티에 따르면 켈리는 자라섬 재즈 페스티벌 마지막 날인 14일 무대에서 4인조 밴드 '그레이스 켈리 브루클린 밴드'로 공연을 펼친다. 그의

  • 조선시대 '괴력난신' 이야기는 어떻게 기억되고 전승됐을까

    선현들 기이한 존재·현상 기록…민초 애환과 피폐한 사회상 반영국학진흥원 '선인들의 상상력' 주제 웹진 담 발간 얼굴이 여섯인 물고기 [한국국학진흥원 제공] (안동=연합뉴스) 김효중 기자 = "조선시대에는 괴력난신(怪力亂神·이성으로 설명하기 어려운 불가사의한 존재나 현상)을 어떻게 기억하고 전승했을까" 한국국학진흥원이 '기이한 소문과 신기한 이야기-선인들 상상력'을 주제로 스토리테마파크 웹진 담(談) 10월호를 펴냈다. 4일 웹진 담에 따르면 조선 시

  • [신간] 호르몬의 거짓말·뒤에 올 여성들에게

    나는 누구인가·나는 더 이상 침묵하지 않기로 했다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 호르몬의 거짓말 = 로빈 스타인 델루카 지음. 황금진 옮김. 여성들은 살면서 "오늘 그날이야?"라는 질문을 종종 받는다. 한 달 주기의 호르몬 변화로 평소와 달리 예민하고 신경질적이 되는 시기가 있다는 믿음이 깔린 질문이다. 실제로 많은 이들이 생리 중인 여성에 대해 부정적인 인상이 있다. 남성뿐만 아니라 여성들도 생리전증후군(PMS) 등 생리 주기가 일상생활과 대인 관계에 영향을 미

  • 파키스탄서 혜초 스님 '서역 발자취' 소개

    대사관, 세미나 개최…파키스탄 교육차관 등 150여명 참석 4일 파키스탄 메리어트호텔에서 '간다라에서 혜초 : 8세기 파키스탄에서 한국 스님의 발자취'라는 주제로 세미나가 열렸다. [주파키스탄 한국대사관 제공=연합뉴스] (뉴델리=연합뉴스) 김영현 특파원 = 파키스탄에서 신라 스님 혜초의 서역 기행을 알리는 행사가 열렸다. 주파키스탄 한국대사관(대사 곽성규)은 4일(현지시간) 이슬라마바드 메리어트호텔에서 '간다라에서 혜초 : 8세기 파키스탄에서 한국 스님의 발자취'라는 주제로 세미나를 개최

  • 법 제정 56년만 탄생한 보물 제2000호는 김홍도 '삼공불환도'

    1962년 문화재보호법 제정…보물 실제 지정건수는 2천132건순조 완쾌 기념한 '삼공불환도'는 김홍도 말년 대표작 보물 제2000호로 지정된 '김홍도 필 삼공불환도'[문화재청 제공=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정아란 기자 = 문화재보호법이 제정된 지 56년 만에 제2000호 보물이 탄생했다. 문화재청은 김홍도의 말년 역작으로 꼽히는 8폭 병풍그림 '김홍도 필 삼공불환도'(삼성문화재단 소장)를 보물 제2000호로 지정했

  • 대한수학회 학술상에 포스텍 최영주 교수

    최영주 포항공대 교수[포항공과대학교 제공]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포스텍(포항공과대)은 수학과 최영주 교수가 '2018 대한수학회 가을 정기학술대회' 학술상 수상자로 선정됐다고 4일 밝혔다. 대한수학회 학술상을 여성학자가 받는 것은 처음이다. 최 교수는 실가중치 보형 형식의 주기 이론을 개발·정립해 정수론에서 최대 난제로 알려진 L-함수 연구의 새로운 방향을 제시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이론은 정보보안, 통신, 최첨단 암호 응용에 적용된다. <

Quick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