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See More :Get more information about Korea

  • See More
  • News

News

국가기간뉴스통신사 연합뉴스 [news] Content is provided by Yonhap News

웹문서 See more

  • 여순사건 기념사업 추진위 구성…"치유·통합 기대"

    민간인·경찰 유족 대표, 보수·진보 단체 망라 (여수=연합뉴스) 형민우 기자 = 여순사건 70주년을 맞아 역사의 아픔을 치유하기 위한 기념사업추진위원회가 구성됐다. 여순사건[자료] 전남 여수시는 여순사건 민간인 유족과 순직경찰 유족 등이 참여하는 기념사업 추진위 구성을 마치고 본격적인 사업 추진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추진위원회는 민간유족회장과 순직경찰 유족 대표, 재향 경우회와 군인회 등 안보·보훈단체, 지역사회연구소 등 시민사회단체 등 22명으로 구성됐다.<

  • '랜선 스릴러'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서치'

    '서치' 소니픽처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어느 날 밤 사랑하는 딸이 부재중 전화 3통을 남기고 실종됐다면 당신은 어떻게 해야 할까. 당연히 경찰 신고가 1순위일 테지만 그다음은? 수사 결과를 기다리며 기도라도 해야 할까? 아니면 실종 전단을 들고 거리를 헤매야 할까? 예전이라면 그랬을지도 모른다. 그러나 지금은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시대다. SNS를 하지 않는 10대는 정말 손으로 꼽을 정도로 드물다. 딸의 행방을 찾기 위해선 거리를 헤매는 것보다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혹은 인스타그램 등 SNS 바다에 뛰어들어 딸의 흔적을 찾는 것이 효과적이다.<

  • '랜선 스릴러' 새로운 장르를 개척한 '서치'

    '서치' 소니픽처스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어느 날 밤 사랑하는 딸이 부재중 전화 3통을 남기고 실종됐다면 당신은 어떻게 해야 할까. 당연히 경찰 신고가 1순위일 테지만 그다음은? 수사 결과를 기다리며 기도라도 해야 할까? 아니면 실종 전단을 들고 거리를 헤매야 할까? 예전이라면 그랬을지도 모른다. 그러나 지금은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 시대다. SNS를 하지 않는 10대는 정말 손으로 꼽을 정도로 드물다. 딸의 행방을 찾기 위해선 거리를 헤매는 것보다 페이스북이나 트위터 혹은 인스타그램 등 SNS 바다에 뛰어들어 딸의 흔적을 찾는 것이 효과적이다.<

  • 조계종 설정 총무원장 불신임 결의안 가결(2보)

    중앙종회 재적 75명 중 찬성 56명…원로회의 인준 남아 설정 스님의 앞날은?(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스님이 16일 오전 서울 종로구 한국불교문화역사기념관에서 열린 중앙종회 임시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설정 스님은 이날 자신에 대한 불신임 안건 처리를 앞두고 "종헌종법에 근거한다면 불신임안을 다룰 근거가 전혀 없다"는 입장을 밝혔다.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종훈 기자 = 대한불교조계종 총무원장 설정

  • 김범룡 내달 콘서트…구창모·민해경 게스트

    김범룡 공연 포스터 [벤엔채드컴퍼니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1980년대 인기 가수 김범룡(58)이 다음 달 콘서트를 개최한다. 16일 벤엔채드컴퍼니에 따르면 김범룡은 9월 1일 오후 7시 고양아람누리 아람극장에서 '그대 이름은 바람, 바람, 바람'이란 타이틀로 무대에 오른다. 김범룡은 1985년 1집 '바람 바람 바람'으로 스타덤에 오른 뒤 2집 '님 떠나가네'(1986), 3집 '카페와 연인'(1987) 등으로 사랑받았다. 싱어송라이터이자 다른 가수들의 프로듀서로도 활약한 그는 2003년 8집

  • "대중이 원하면 스타가 답한다" 스타 국민청원 앱 눈길

    [피퍼 제공] (서울=연합뉴스) 이정현 기자 = 청와대 국민청원 방식을 본따 스타와 대중이 소통할 수 있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서비스가 출시돼 눈길을 끈다. 앱 '피퍼'(Peeper)는 대중과 팬이 원하면 스타가 답하는 쌍방향 시스템으로 기존 SNS와는 차별화한다. 특히 '스타 국민청원 QA' 서비스는 대중의 많은 추천을 받은 '질문'이나 '해주세요' 같은 요청에 스타가 답하는 방식으로 구성됐다. 해당 게시물이 추천을 많이 받을수록 최상단에 노출돼 스타의 답장이 이뤄지는 방식은 청와대 국민청원과 같다. 스타는 앱 내에 본인 이름의 채널에서

  • 올해 제천국제음악영화제 3만명 관람

    (제천=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3만여명의 유·무료 관객이 다녀간 것으로 조사됐다. 18일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엿새 동안 메인 상영관인 메가박스와 제천문화회관, 청풍호반 무대, 의림지 무대 등에서 116편의 출품 영화가 상영됐다. 22차례는 온라인과 현장 판매 티켓이 모두 팔리는 호응을 얻으며 모두 3만여 명의 관객이 이번 영화제를 찾았다. 음악공연은 단연 인기가 높았다. 대표 음악 프로그램인 '원 썸머 나잇'에는 8천여명, '의림 썸머 나잇'에는 4천600여명의 관객이 몰렸다.

  • 올해 제천국제음악영화제 3만명 관람

    (제천=연합뉴스) 김형우 기자 = 제14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3만여명의 유·무료 관객이 다녀간 것으로 조사됐다. 18일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지난 9일부터 엿새 동안 메인 상영관인 메가박스와 제천문화회관, 청풍호반 무대, 의림지 무대 등에서 116편의 출품 영화가 상영됐다. 22차례는 온라인과 현장 판매 티켓이 모두 팔리는 호응을 얻으며 모두 3만여 명의 관객이 이번 영화제를 찾았다. 음악공연은 단연 인기가 높았다. 대표 음악 프로그램인 '원 썸머 나잇'에는 8천여명, '의림 썸머 나잇'에는 4천600여명의 관객이 몰렸다.

Quick Service